간호조무사는 환자와 가장 먼저 만나고 가장 가까이에 자리하는 간호인력입니다.
LPN News는 간호조무사가 대한민국 간호인력으로 더욱 굳건히 자리매김하는데 함께합니다.

“New Start 2017, 간무사 전문직종 도약의 해라는 슬로건으로 시작한 2017년은 간호조무사 발전 개정 의료법이 시행되어 간호조무사에게 큰 변화가 있었던 한 해였다.

 

 간호조무사 자격이 장관 자격으로 격상되었고, 교육훈련기관 지정평가제 실시와 함께 보수교육과 자격신고제가 시행되어 각종 국가 정책에서 간호조무사가 귀중한 보건의료자원으로서 관리되게 되었다.

 

 2017년은 개정된 의료법 시행 외에도 간호조무사와 협회 역사에 한 획을 긋는 다양한 성과들이 있었다. 이에 LPN News2017년을 빛낸 10대 뉴스를 선정했다.

 

9. 국민으로부터 신뢰받는 간호조무사像 구현

 

 

 

 

지난 7월 21-22일, 천안상록리조트에서 개최한 ‘LPN Day 51주년 및 협회 창립 44주년 기념 전국 임상간호조무사대표자 워크샵’에서 시도회 봉사단 및 개인 등이 참여하는 ‘LPN 중앙봉사단’이 창립되었다.

 

‘LPN 중앙봉사단’은 2018년 평창동계올림픽 및 동계패럴림픽의 성공적 개최에 앞장설 간호조무사 자원봉사단을 꾸리고 발대식 및 교육을 실시했다. 봉사단은 각 베뉴별로 내년 1월 말부터 3월 중순까지 의무실 소속으로 자원봉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협회는 12월 28일 평창동계올림픽조직위원회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자원봉사는 물론 올림픽 홍보 및 티켓 구매 등 성공적으로 올림픽이 개최될 수 있도록 힘을 모으기로 했다.

 

이밖에도 인터넷 LPN NEWS 창간, Facebook, Instragram 등 소셜미디어를 통한 홍보와 알림톡, 친구톡, 카카오플러스친구 등을 통해 대국민, 대회원 홍보를 강화하고 있다.

 

10. 분회 및 임상협의회 조직체계 구축

 

13개 시도회는 올 해 234개 시군구중 147개 분회와 84개 직종별임상협의회를 구성했다. 올 해는 분회 및 협의회 위원으로 2,618명이 참여하는 등 분회 및 임상협의회 조직체계를 구축한 해였다.

분회장 및 부분회장, 이사 등 10인이상으로 구성된 분회는 협회 조직의 근간으로 정책간담회 등 다방면에서 활동하고 있고, 종합병원 이상 특별분회 구성도 추진하고 있다.

 

2018년 지방의원 선거 및 2020년 국회의원 선거를 앞두고, 협회 및 간정회는 분회 및 임상협의회를 토대로 간호조무사 정치세력화에 본격 나설 계획이다.

이를 위해 내년 1-2월중 간호조무사 리더 양성을 위한 워크샵과 정치아카데미 개설 그리고 전국간호조무사대회 개최 등을 추진한다.

 

Posted by 대한간호조무사협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