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호조무사는 환자와 가장 먼저 만나고 가장 가까이에 자리하는 간호인력입니다.
LPN News는 간호조무사가 대한민국 간호인력으로 더욱 굳건히 자리매김하는데 함께합니다.

 

 

 

대한간호조무사협회(이하 간무협, 회장 홍옥녀)가 제20대 집행부 구성을 완료하고 본격적인 차기 집행부의 시작을 알렸다.

 

간무협은 지난 7일 제1차 상임이사회를 열고, 원자력의학원 소속 김미현 서울시회 위원을 총무이사로 선임하는 등 15명의 상임이사진을 확정했다.

 

지난달 24일 연임에 성공한 홍옥녀 회장단의 20대 집행부는 '간호조무사 활용 증대 제도 마련'이라는 슬로건과 공약을 실천하기 위해 구체적인 실천방안을 마련하기로 했다.

 

이날 제1차 상임이사회에서 홍옥녀 회장은 이번 제20대 집행부의 상임이사 구성은 73만 간호조무사의 대표성을 감안하여 전국 13개 시·도회에서 빠짐없이 한 명 이상의 이사를 인선하고, 근무직종을 안배했다며 인선 배경을 밝혔다.

 

이어 홍회장은 “19대 집행부에서 추진한 중앙회 법정단체 인정 의료법 개정, 간호조무사 차별 정책 개선 및 활용 증대 등을 마무리하는 것이 20대 집행부의 임무라며 회무의 연속성을 강조하였다.

 

20대 집행부는 오는 414, 회장단 및 상임이사 워크숍을 개최하여 각종 회무 추진현황 파악과 함께 본격적인 활동을 개시할 계획이다.

 

20대 간무협 회장·부회장단, 상임이사진은 다음과 같다.

 

△회장 홍옥녀 △수석부회장 김길순(경기도 회장) △부회장 임선영(서울시회)·정재희(광주전남 회장)·하식(울산경남 회장)·곽지연(서울시 회장)·최승숙(강원도회·전국임상협의회 회장)·주춘희(부산광역시회·교육위원장) △총무이사 김미현(서울시회) △법제이사 김명옥(광주전남회)·연영미(충북도회) △학술이사 한유자(대구시회)·신숙화(경북도회) △재무이사 최경숙(서울시회) △사업이사 김치화(울산경남회)·박명숙(인천광역시회)·김금옥(부산광역시회) △공보이사 노경환(경기도회) △기획이사 최종현(중앙회) △정책이사 최영란(전북도회)·유미성(대전충남회)·정명숙(강원도회) △국제이사 김희자(제주특별자치도회)

Posted by 대한간호조무사협회